기사검색

인천시, 6·25전쟁 제69주년 행사 개최

슬로건, 희생으로 지킨 대한민국,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

가 -가 +

임병진 기자
기사입력 2019/06/25 [09:10]


[신문고뉴스] 임병진 기자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6월 25일 인천G타워 대강당에서 6.25전쟁 69주년 행사를 개최하였다. 이날 행사는 6.25참전유공자회 고융희 인천광역시지부장, 인천학도의용대6.25참전회 김현생 회장을 비롯한 400여 6.25참전용사가 참석한 가운데 경건하게 진행되었다.

인천시는 6.25전쟁 69주년을 맞아 ‘희생으로 지킨 대한민국,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나라를 위해 꽃다운 젊음을 조국에 바친 호국 영령들의 숭고한 희생정신과 전쟁의 상처를 몸과 마음에 안고 살아오신 6.25참전 용사와 가족을 잃고 슬픔과 그리움의 세월을 보내온 전몰군경미망인과 유가족에게 감사와 존경을 표하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행사는 대통령 명의 국가유공자증 전수, 모범 참전유공자 인천광역시장 표창 수여, 인천상륙작전 동영상 상영, 기념사, ‘6.25의 노래’제창 순으로 진행되었으며, 특히, 이날 행사에서는 노쇠하신 6.25참전용사들이 직접 무대에 올라 ‘전우야 잘 자라’를 합창하여 당시의 전쟁으로 인한 비극과 회한을 표현하여 참석자들을 숙연하게 하였다.

한편, 인천시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 하반기에 한반도 평화·안보의식 고취를 위하여 보훈가족 약 900명을 대상으로‘백령도 안보 현장’을 견학하는 프로그램을 추진할 예정이며, 하반기 조직개편에 전국 최초로 보훈 전담부서인 보훈과를 설치하여,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에 대한 명예를 높이고 예우를 강화하는 정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