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꽃무릇큰잔치' 함평군 해보면 현장행정평가 최우수상

가 -가 +

윤진성 기자
기사입력 2020/01/26 [16:23]

 

 


“그동안 지역주민과 지역사회단체, 인근 유관기관과 기탄없이 적극 협력해 온 점이 이번에 좋은 수상결과로 이어진 것 같다. 앞으로도 지방분권시대에 걸맞은 행정역량으로 누구나 찾고 싶고 살고 싶은 해보를 만들어 가겠다”


전라남도가 실시한 ‘2019년 읍면동장 현장행정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함평군 나판종 해보면장의 수상소감이다. 

 

앞서 전남도는 도내 297개 읍면동을 대상으로 10개 분야 20개 세부지표에 대해 현장행정평가를 실시했다.

 

1차 서면현장평가, 2차 사례발표를 거쳐 총 10개(대상1최우수상2우수상3장려상4)의 우수 읍면동이 선정됐다.

 

함평 해보면은 최우수상을 수상해 상패와 함께 1,500만 원의 시상금을 받았다.

 

해보면은 ▲지역 문화재 및 관광시설 상시점검 ▲사각지대 없는 맞춤형 사회복지 실현 ▲4.8 만세운동 추모행사 실시 ▲SNS를 활용한 각종 시책 홍보 ▲월별 면민과 함께하는 지역공동체 조성 등의 현장행정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2차 사례발표평가에서 면 주관 축제인 꽃무릇큰잔치를 통해 국내 3대 꽃무릇 군락지로 손꼽히는 용천사와 민선 7기 전남 역점시책인 블루이코노미를 연계하면서 큰 호평을 받았다.

 

한편 함평군은 지난 2018년 읍면동장 현장행정평가에서도 신광면이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