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정민 의원 27일 킨텍스서 ‘경제를 읽어드립니다’ 북콘서트 개최
최선규 기자   |   2023-11-28

▲ [출판기념회] 홍정민 의원 27일 킨텍스서 ‘경제를 읽어드립니다’ 북콘서트 개최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신문고뉴스] 최선규 기자 = 홍정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고양시병)이 27일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제2전시장 302호)에서 ‘홍정민의 경제를 읽어드립니다’란 제목으로 출간한 책의 출판기념회를 개최했다.

 

홍 의원이 직접 쓴 신간 <홍정민의 경제를 읽어드립니다>는 경제학자인 홍정민 의원이 경제 현실에 대한 진단과 분석을 토대로 성장 제언을 담아냈다.

 

경제학 박사로서 매경이코노미스트, 전자신문 ET시론 등 언론에 정기적으로 기고해오던 칼럼과 그 비하인드 스토리를 책으로 엮어낸 것이다.

 

책은 홍정민 국회의원의 경제학 여정을 담은 1부 ‘나의 운명, 나의 경제학’을 시작으로 총 4부로 구성됐다.

 

1부는 경제, 산업, 스타트업 분야에 대한 칼럼과 이에 대한 해설을 곁들였으며, 2부 ‘우리를 둘러싼 경제와 위기 진단’, 3부 ‘경제 회복을 위한 성장동력, 산업’, 4부 ‘또 다른 희망, 스타트업’으로 이어진다.

 

책 전반에 걸쳐 지역구 일산의 전력문제 해결, 기업유치 노력, 산업 육성방안 모색 등 지역 현안에 대한 고민과 애정도 담겨있다.

 

▲ [출판기념회] 홍정민 의원 27일 킨텍스서 ‘경제를 읽어드립니다’ 북콘서트 개최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이날 북콘서트에서 홍정민 의원은 “열여덟 살 처음 꿈꿨던 경제학자가 되기까지 거의 이십 년이 걸렸다"며 "결혼과 육아를 거치며 좌충우돌했던 경제학자로 이르는 여정, 그리고 국회의원이자 경제학자로서 한국 경제와 산업, 지역구 일산에 대한 애정과 고민을 한 권의 책에 담았다"고 밝혔다.

 

 

홍 의원은 또 “지난 3년 6개월, 진심을 다해 쉼 없이 달려왔다. 지치는 순간도 있었지만 응원해주시는 분들이 있어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변함없이 매순간 최선을 다하는 모습으로 보답하겠다"고 감사의 뜻을 밝혔다.

 

그리고는 "부족하지만 북콘서트를 통해 진솔한 생각을 함께 나누고 싶다"는 말로 북콘서트 배경을 설명한 뒤 "이 자리를 통해서 선배·동료 의원님들은 물론 일산 주민분들과 더 가까이에서 소통하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덧붙였다.

 

홍정민 의원은 제21대 국회에서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국회운영위원회, 여성가족위원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 첨단전략산업특별위원회 등 다양한 상임위에서 활약했다.

 

또한 더불어민주당 내에서도 원내부대표, 원내대변인, LAB2030 단장, 청년미래연석회의 의장, 반도체기술특별위원회 간사 등 중책을 맡아왔다. 특히 경제, 산업, 청년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면서 젊고 유능한 더불어민주당을 만들어가는 데 일조하고 있다. 

 

▲ [출판기념회] 홍정민 의원 27일 킨텍스서 ‘경제를 읽어드립니다’ 북콘서트 개최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이날 행사에는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고양시장을 역임한 최성, 이재준 전 고양시장이 함께 했으며 같은 당 한준호, 이용우 의원과 문명순 고양갑당협위원장 및 이소영 의원 등 10여 명의 국회의원들이 대거 참석하여 축하했다.

 

그리고 2천명이 넘은 참석자가 운집한 행사는 김유태 사무국장의 현장지휘 하에 질서정연하게 진행됐다.

 

한 관계자는 "이번 저서에 국회의원이자 경제학자로서, 한국 경제와 산업, 그리고 지역구인 일산에 기업을 유치하고 산업을 발전시키기 위한 애정과 고민들을 담백하게 담아냈다"면서 "경제전문가의 북콘서트를 진심으로 축하하는 분위기였다"고 말했다.

 

▲ [출판기념회] 홍정민 의원 27일 킨텍스서 ‘경제를 읽어드립니다’ 북콘서트 개최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출판기념회] 홍정민 의원 27일 킨텍스서 ‘경제를 읽어드립니다’ 북콘서트 개최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홍정민 #출판기념회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많이 본 뉴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