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호 시의원 "고양시, 소상공인 지원사업 적극성 부족"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2023-11-28

▲ 고양시의회, 문재호 의원 본회의‘시정질문’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신문고뉴스] 김승호 기자 = 고양시의회 문재호 의원은 11월 27일 제279회 본회의 ‘시정질문’에서 고양시가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 사업에 미온적인 태도를 보이고 있는 것을 지적하며 시가 적극적으로 지원책을 마련해 줄 것을 촉구하였다.

 

문 의원은 코로나19 팬데믹을 거치며 고양시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은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되었지만, 정보력, 자금력, 인력 등의 부족으로 디지털 전환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안타까운 현실을 토로했다. 그러나 이러한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올해 시의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관련 지원은 사실상 부재중인 것과 마찬가지임을 지적했다. 

 

이에 비해 타 지자체들은 다양한 형태의 지원책을 수립한 실정이다. 문의원은 중장년 소상공인 디지털 전환 지원, 온라인 마케팅 지원, 디지털 인프라 지원, 디지털 교육 지원 등 다양한 형태의 지원책을 비교 제시하며, 고양시의 미흡한 상황을 꼬집었다. 

 

문의원은 시가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 지원에 소극적인 이유, 관련 사업에 대한 검토 여부, 내년 디지털 전환 지원 사업에 대한 계획을 질의하며, 고양시에 소상공인들의 디지털 격차 해소와 디지털 경쟁력 향상을 위한 다양한 지원 정책을 요구했다.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많이 본 뉴스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