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에스엠지의 ‘춤추는 횡단보도 시즌II’

가 -가 +

이서현 기자
기사입력 2017-08-09

예술가와 기획자, 대중이 모두 즐기는 예술콘텐츠를 만드는 에스엠지(대표 : 김수영)의 ‘춤추는 횡단보도 시즌II’가 8월부터 10월까지 경상북도 안동시 안동역, 서울시 구로구, 울산시 3곳에서 개최된다.

 

 

 

 

‘춤추는 횡단보도(Dancing Crosswalk)’는 횡단보도의 신호등에 파란 불이 켜진 40초간 다양한 춤과 음악 장르가 융합되어 시민들과 어우러지는 신나는 댄스 파티다.

 

에스엠지는 2015년 ‘춤추는 횡단보도 프로젝트 시즌I’으로 융복합공연예술축제 파다프, 하이서울페스티벌, 팝업페스티벌 등 여러 축제 현장의 주요 횡단보도에서 바쁜 일상에 지친 시민들의 일상을 깨우는 마법같은 아트 이벤트를 선사했다.

 

또한 2015년 초연 당시 한 시민이 촬영한 ‘춤추는 횡단보도’ 페이스북 동영상 조회수가 이틀만에 7천만을 넘는 등 화제를 일으키기도 했다. 이번 ‘춤추는 횡단보도 시즌 II’는 퍼커션맨의 음악과 현대무용, 비보이가 어우러진 시즌 I과 달리 퍼커션맨의 신나는 타악 음악과 리듬에 거리에서는 쉽게 접할 수 없는 우아한 발레와 패션모델의 과장된 걸음걸이와 몸짓을 흉내내는 보깅댄스가 어우러진 새로운 버전으로 단장했다.

 

음악은 퍼커션맨이, 안무는 한칠예술감독이 맡았다. 또한 ‘2017 신나는 예술여행’에 선정되어 8월 10일 오전 11시 경상북도 안동역(기차역) 앞 횡단보도를 시작으로 9월 21일 12시 서울시 구로구 한국산업단지공단, 10월 19일 16시 울산광역시에서 일상에 지친 시민들에게 마법같은 일상의 댄스 타임을 선사한다.

 

누구나 무료로 ‘춤추는 횡단보도 시즌II’ 관람과 참여를 할 수 있다. 한편 ‘2017 신나는 예술여행’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과 복권위원회가 후원하는 복권기금 문화사업으로 문화 기반이 부족한 곳에 문화예술공연을 제공하는 우리나라 대표 문화복지 프로그램으로 더 많은 국민이 더 많은 문화적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들을 마련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