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전남도, 농업경영체 36곳에 맞춤형 컨설팅 지원

생산관리마케팅경영기술 등 집중해 지속적 성장 돕기로

가 -가 +

윤진성
기사입력 2018/04/16 [14:35]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전라남도는 후계농, 귀농인 및 영농조합법인 등 농업경영체의 역량 강화와 지속적 성장 및 수익 창출, 농업투자의 효율성 제고를 위해 경영체 36개소에 개소 당 1천만~5천만 원의 컨설팅 비용을 최대 3년간 지원한다고 16일 밝혔다.

함평 동금목장 외 6개소는 개별 경영체로 선정돼 1천만 원 한도에서 50%를 지원받는다.

농업회사법인 ㈜명설차 외 2개소는 기초 경영체로 선정돼 2천만 원 한도에서, 순천 한솔영농조합 법인 외 25개소는 전문 농업경영체로 선정돼 3천만 원 한도에서 50%의 보조금을 지원받는다.

선정된 농업경영체 36개소에 대해서는 수행계획서에 의해 운영 개선, 생산관리, 판로 개척, 6차산업화, 마케팅·홍보 등 맞춤형 경영·기술 컨설팅을 실시하게 된다.

김선호 전라남도 농업정책과장은 “현장점검반을 운영해 농업경영체가 성실하게 컨설팅을 받도록 협력하고, 미래 전문 농업경영체로 성장해 농업·농촌의 핵심 주체로서의 역할을 하도록 단계별 지원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