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고양시, ‘몸으로 익히는 지진대피’ 재난 대응력 향상

가 -가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기사입력 2018/05/17 [11:13]

 

[신문고뉴스] 김승호 기자 = 고양시는 지난 16일 14시부터 공공기관, 직장민방위대, 민간시설 등이 참여한 지진대피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2018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기간 중 실시하는 전국단위 지진대피훈련으로 제407차 민방위의 날과 연계해 진행됐다.
 
훈련은 전국적인 지진 상황을 가정하고 재난위험경보 발령에 따라 책상이나 탁자 아래 2분간 몸을 피한 후 유도요원의 안내에 따라 건물 밖 지정 대피장소로 대피하는 것으로 이뤄졌다. 안전인식 향상을 위해 대피 후, 지진 상황·장소별 행동요령을 숙지하는 교육도 병행했다.
 
훈련을 함께한 한 방문객은 “재난상황을 단순히 생각만 해보는 것보다 실제적인 행동으로 옮겨 자연스럽게 몸으로 익히는 이런 훈련이 실제 상황에서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시 관계자는 “근래 포항·경주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큰 피해가 발생했고 더 이상 우리나라도 지진 안전지대는 아니다”라며 “이번 훈련으로 직원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들이 지진대피요령을 숙지하고 대응능력을 높이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