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인천시, 농업용 유용미생물 확대 무상공급

친환경농축산업 기반 조성, 강화군 옹진군 농업기술센터 233톤 공급

가 -가 +

임병진 기자
기사입력 2019/03/15 [10:22]

 


[신문고뉴스] 임병진 기자 =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토양환경 개선, 작물생산성 향상, 농업경영비 절감 등에 효과가 있는 농업미생물을 매주 직접 생산하여 지역농업인들에게 유용미생물을 무상으로 확대공급 하고 있다.

 

친환경 유용미생물은 농약 사용을 최소화하면서 병해충 억제에 효과가 있고, 작물 생장과 고품질 친환경 농산물 생산에 큰 도움을 준다.

 

축산업 분야에서도 유용하다. 가축의 면역력을 키워주고, 소화율 증가를 통한 생산성 증대, 축산 분뇨의 악취 발생 억제, 양질의 퇴비와 액비 생산 등에 효과가 있다. 축사 환경개선, 지속 가능한 농업기반 조성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

 

공급되는 미생물은 광합성균, 고초균, 효모균, 유산균 등 총 4종으로  이를 배양·발효시켜 액상, 입상 형태로 구분되어 공급된다.

 

2011년부터 현재까지 농업용유용미생물은 1,200톤을 공급해 왔는데, 2019년에는 강화군, 옹진군 농업기술센터에서 233톤을 공급할 계획이다.

 

강화군에서는 일주일에 8.5톤 생산이 가능하며 주2회(화,목)공급일로 정하고, 희망농가에 대하여 주 40L를 공급하고 있다.

 

공급을 원하는 농가는 강화군 농업기술센터나, 옹진군 농업기술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한태호 농축산유통과장은 “친환경농업의 확산과 고품질 농산물 생산수요 증가에 따라 유용미생물을 매년 확대 공급할 계획”이라며, “미생물 사용으로 농가의 화학비료와 농약사용량을 대폭 감소시켜 경영비 절감과 친환경농축산업 기반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