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완도자연그대로 노지 해변포도 8월 20일경 출하

가 -가 +

윤진성
기사입력 2019/08/18 [10:26]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청정한 해안가에서 해풍을 맞고 자라 ‘해변포도’라 불리며 미네랄과 당도가 높아 인기인 ‘완도자연그대로 해변포도’가 오는 20일경부터 본격 출하된다.

‘해변포도’는 8월의 해양치유식품으로 선정된 바 있다.

포도는 비타민과 유기산 등 영양소가 풍부해 ‘신이 내린 과일’이라고 불리며 동서양 구분 없이 오랫동안 사랑 받아온 과일 중 하나이다.

완도군에서는 해풍의 농업적 이용 가치에 대한 연구 용역을 실시하였는데 완도 해변포도의 경우 타 지역 대비 기능성 물질과 당도가 높다고 발표한 바 있다.

해변 포도를 처음 맛 본 한 관광객은 “다른 지역 포도에 비해 당도가 확실히 높고 끝 맛이 텁텁하지 않고 깔끔해서 좋다.”고 말했다.

군은 포도 유기 재배 시범, 간이 비가림 설치 시범 등 고품질의 ‘완도자연그대로 해변포도’ 생산을 위해 노력해왔다.

완도군농업기술센터에서는 앞으로 “해변포도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브랜드를 강화하여 경쟁력을 높여나가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