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우덕수 인터불고 그룹 상임고문, '맑은물 부어주기' 회장 취임

가 -가 +

이종훈 기자
기사입력 2019/08/26 [08:55]

 맑은물 부어주기 로고



인터불고 우덕수 상임고문은 지난 23일 '맑은물 부어주기'회장으로 취임을 하면서 다 함께 손 잡고 행복을 나누어 주는 문화를 만들어 가자고 역설했다.

우덕수 회장은 이날 장애인문화신문이 주관한 맑은물 부어주기 회장으로 취임하면서 "누군가는 해야 할 일을 제가 맡게 되어 기쁘다"며, "장애인들에게 많은 희망과 행복을 선물하고 장애라는 어깨의 커다란 짐을 누군가의 관심과 사랑으로 조금이나마 가벼워지게 만들어 가는데 앞장서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장애인 인식개선, 장애인 인권향상 등에 최선을 다하고, 장애인들에 대한 일자리 창출 등 장애 예방을 위해 앞장서고, 비장애인과 장애인들의 어울림 문화 활동에도 적극적인 홍보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계속해서 "또한 세상에는 넘치도록 많이 가진 분도 있고 턱 없이 부족한 분도 많다"면서 "넘치는 분은 나누어 주고. 넘치지 않더라도 자신이 덜 가지면 누구든 나눌 수 있다. 장애인들에게도 일할 수 있는 기회를 달라"고 당부했다.


우 회장은 이 같이 당부한 후 "내가 누군가에게 무엇인가를 줄 수 있다는 것은 이 세상을 살면서 가장 행복한 일"이라면서 "모든 국민이 다 함께 손잡고 행복을 나누어 줄 수 있다면 얼마나 좋겠습니까. 우리 인간은 누구나 다 평등하고 소중한 존재다. 이들이 항상 용기와 희망을 품을 수 있도록 문화가 있는 복지건설에 우리 모두가 앞장서자"고 취임 인사말을 하였다.


한편 우덕수 회장은 지난 2018평창동계올림픽 서포터즈 조직위원장을 맡아 올림픽 민간외교 홍보에 많은 역활을 하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