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내가 사는 인천을 내 손으로 디자인한다

11.28(목)까지 300명 인천 시민디자인단 모집

가 -가 +

임병진 기자
기사입력 2019/11/21 [09:57]

 

[신문고뉴스] 임병진 기자 = 인천광역시(박남춘 시장)는 디자인으로 살기 좋은 인천을 만들기 위해 인천 시민디자인단 300명을 구성․운영한다고 밝혔다.

 

시민디자인단 지원 신청기간은 오는 28일까지이며, 인천 공공디자인에 관심 있는 만 14세 이상 인천 시민이라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반상용 도시경관과장은 “인천 시민디자인단을 통해 다양한 시민들이 함께 모여 도시, 건축, 시설물 등에 대한 문제점과 개선방안을 기획하고 개발하는 전 과정에 참여하도록 하여 시민과 함께 하는 디자인 행정 혁신을 이루겠다.”라고 밝혔다.

 

개인 또는 팀 단위 모두 신청이 가능하며, 인천시청 홈페이지에서 지원 서식을 다운로드해 작성한 후 dogyeong18@korea.kr로 제출하면 된다. 관련 내용 또한 인천시청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메일로 문의도 가능하다.

 

결과는 12월 2일부터 이메일 및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될 예정이며, 12월 11일 시민디자인단 발대식을 시작으로 활동이 시작된다. 이번 디자인단은 2022년 12월까지 3년간 활동하게 되고, 활동 우수자는 연장이 가능하다.

 

인천광역시는 발대식을 시작으로 2020년부터 매월 1회 분임별 토론 및 3월, 6월, 9월에 디자인 토크쇼를 기획하고 있다. 또한, 1년 동안 시민들이 기획한 디자인을 2020년 12월 시민디자인 보고서로 만들어 인천시장에게 직접 전달하게 되며, 시정에 반영된다.

 

분과는 마을 디자인(원도심 디자인 사업, 골목길 재생 연계), 안심디자인(셉테드, 교통분야, 산업분야), 야간경관(원도심 명소화, 조명 개선 등), 색채 디자인(도시환경색채 개선, 공사가림막, 벽화 등), 공공시설물디자인(노후 공공시설물 교체, 민간 우수 디자인 발굴) 등으로 나누어지며, 시민들이 원하는 분과에서 활동하게 된다.

 

공공디자인에 관심 있는 시민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기대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