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완도군, ASC 국제인증 확대 위한 본심사 실시

가 -가 +

윤진성
기사입력 2019/12/09 [14:06]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완도군은 지난해 아시아 최초로 14개의 전복 어가에서 ASC 국제 인증을 받은데 이어 지난 12월 2일 ASC 인증 확대를 위한 본심사가 실시됐다고 밝혔다.

2기 전복 ASC 인증은 14개의 어가에서 신청했으며 군은 ASC 인증 확대를 위해 심사비 및 퇴적물 조사 등을 지원했다.

본심사는 지난 2일 서류심사를 거쳐 3일부터 6일까지 현장심사로 진행됐으며 심사기관인 글로벌 품질인증·위험관리 회사인 DNV-GL와 신청 어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이루어졌다.

서류심사는 종 다양성, 오염, 질병, 사회 부분 등에 대한 7개 원칙으로 평가된다.

현장심사의 경우 심사관이 신청 어가를 직접 찾아 사전에 공개된 양식장에 대한 정보와 일치 및 주변 환경과의 관계, 영향 등을 심사한다.

심사 보고서는 세계양식관리협의회에 제출하고 결과는 내년 상반기 중 나올 예정이다.

완도군은 ASC 인증 획득을 통해 완도 수산물 브랜드 가치 향상, 안정적인 유통망 확보 및 수출 증대, 어가 소득의 안정화 등에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하고 있다.

한편 ASC, ASC-MSC 인증은 신뢰받는 국제 인증인 만큼 희망 어가들이 갖춰야 할 것들도 많고 많은 시간이 소요된다.

이에 군은 3기 전복 ASC 인증을 위해 어가를 대상으로 교육을 추진 중이며 ASC 인식 증진교육 개최를 통해 양식어가 및 유통업체와 협업하고 ASC인증 심사를 위해 업체 및 연구기관과도 협업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ASC 인증뿐만이 아니라 가공·유통업체 인증 추진을 독려해 완도 수산물의 생산부터 가공·유통까지 안정적인 시스템 확립해나가고자 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