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함평군 농어가수당, ‘지역화폐’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견인

가 -가 +

윤진성
기사입력 2019/12/11 [14:26]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  전남 함평군이 지난 8월과 11월 두 차례에 걸쳐 올 3·4분기 ‘농어가수당’을 지급한 가운데, 전국 최초라는 타이틀을 넘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실질적인 효과를 거두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1일 함평군에 따르면 올해 군은 농업보전과 농어민 소득안정을 위해 하반기 농어가수당 40억 7,430만원을 지역 1만 3,581 농가에 지급했다.

분기별로는 3분기 6,785농가 20억 3,550만원, 4분기 6,796농가 20억 3,880만원이 전액 지역화폐로 지급됐다.

군은 수당 지급 마지막 날인 지난 10일 지역상품권 환전거래실적을 통해 농어가수당 성과분석을 실시했다.

자체 조사 결과 첫 농어가수당을 지급했던 지난 9월 이후 상품권 환전거래실적이 136개 업체 14억 8,000만원을 기록, 수당 지급전인 5월보다 대폭 증가했다.

거래업체수로는 3.8배, 거래금액으로는 약 16배 가량 수직 상승했다.

특히 3분기 수당 지급 직후인 9~10월에는 상품권 환전액이 19억 600만원에 달해 3분기 수당의 약 94%가 바로 지역 상가를 통해 소비된 것으로 파악됐다.

군은 지역상품권이 가장 많이 소비되는 농·축협 소비비율과 수당 지급 후 상품권 환전 업체수를 비교 분석한 결과 지역화폐를 통한 농어가수당 지급이 지역 상가 활성화와 영세 소상공인 소득증가에 상당 부분 보탬이 된 것으로 보고 있다.

군 관계자는 “농어가수당이 지역화폐를 통해 전액 지급되면서 자금역외 유출 방지 등의 긍정적 파급효과가 지역 전체에 미치고 있다”며 “내년부터 지역상품권 가맹점 수를 대폭 늘려 앞으로 지급될 농어민공익수당을 지역경제 활성화의 기폭제로 삼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