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강남구 ‘수서성당 앞 도서관’ 내년 3월 착공 한다

가 -가 +

추광규 기자
기사입력 2020/03/09 [20:31]

 



서울 강남구 일원본동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자 강남구를 대표하는 거점도서관 역할을 할 수서성당 앞(수서동 593번지) 도서관이 내년 3월 착공된다. 

 

더불어민주당 전현희 의원실은 수서성당 앞 도서관 부지의 소유기관인 SH공사와 서울시와 연속적으로 간담회를 가지고 도서관 설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전 의원은 수서성당 앞 도서관 건립을 위해 지난달 18일 김세용 SH공사 사장과 지난 3월 4일에는 박원순 서울시장과 간담회를 갖고 수서성당 앞 도서관 건립 절차와 예산 등 구체적 협의를 이어갔다.

 

강남구는 올해 2월 수서성당 앞 도서관 건립 및 운영 기본계획 연구용역을 끝마친 바 있다.

 

강남구 추진 계획에 따르면 올해 3월 건립 기본 계획을 수립하여, 올해 4월부터 행정안전부 중앙투자심사를 진행하고, 올해 7월부터 부지매입 및 건축기본 실시설계 등을 거쳐 이후 2023년 3월 개관을 목표로 내년 3월 착공 할 계획이다.

 

또한 강남구 계획에 따르면 수서성당 앞 도서관은 수서동 593번지에 연면적 9,000㎡ 규모로 건립될 계획이며, 총예상 사업비 457억 4,200만원이 소요될 예정이다.

 

전현희 의원은 “강남구 일원본동과 수서동 등 인근 주민들의 교육·문화 수요를 충족시키고,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서 수서성당 앞 도서관은 조속히 추진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국비, 시비 구비 등이 들어가는 종합 프로젝트인 만큼 지역구 국회의원으로서 예산 확보 등 도서관 설립을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