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학부모들의 따뜻한 기부... ‘1학생 1마스크’ 제작, 재능 기부

가 -가 +

윤진성 기자
기사입력 2020/03/20 [09:50]

[신문고뉴스] 윤진성 기자 =코로나19 감염 여파로 새 학년 개학이 4월 6일로 또 다시 미뤄진 가운데, 전남교육 학부모들이 마스크 제작 재능기부에 나서 훈훈함을 주고 있다.

전라남도 교육청에 따르면, 전남 함평군의 학부모연합회 학부모들은 지난 19일부터 코로나19로부터 아이들을 지키기 위해 관내 전체 학생들에게 마스크를 만들어 나눠주기로 했다.


함평 학부모연합회는 마스크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동료 학부모들의 고민을 덜어주기 위해 학생들이 개학할 때 ‘1인 1매’의 마스크를 보유할 수 있도록 자발적인 모금과 함께 수제 면 마스크 제작 재능기부를 시작한 것이다.

학부모들은 읍·면 지역 시설에서 재봉질과 마스크 패턴 뜨기, 필터 삽입 등의 기술을 배운 뒤 재료를 구해 분업과 협력을 통해 마스크 제작을 실천하고 있다.

함평교육지원청은 이들 학부모의 뜻에 힘을 실어주기 위해 마스크 2,000장 제작에 필요한 예산을 지원했으며 개학 일에 맞춰 학생들에게 마스크를 전달할 예정이다.

함평학부모연합회 김현숙 회장은 “모두가 코로나 극복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가운데 아이를 키우는 부모 입장에서 우리가 할 수 있는 마스크 제작을 통해 작지만 힘이 되고 싶었다”며 “아이들의 안전한 학교생활을 생각하면서 학부모 모두가 함께 나눔을 실천하는 즐거운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학부모회가 공공의 이익을 위해 자발적으로 참여해 주심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학생, 학부모, 교직원, 지역사회가 함께 힘과 지혜를 모아 코로나19 감염이라는 미증유의 위기를 이겨내자.”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