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 “탈수급은 사회전체의 책임"

가 -가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기사입력 2020/07/08 [11:57]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기초생활보장수급자가 수급자에서 벗어나 자활하는 것은 복지체계에서 매우 중요하다.

 

이와 관련 경기도의회 보건복지위원회는 7일 오후 보건복지위원회 회의실에서‘경기도 기초생활보장수급자 탈수급 지원방안’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가졌다.

 

경기복지재단 정책연구실 성은미 연구위원은 연구결과 발표에서 중앙정부 차원의 개선과제로 탈수급 이후의 생활을 지원하고 탈수급 유인을 강화하기 위해, 현행 의료특례의 대상자 확대 등을 내용으로 하는 탈수급 특례제도 도입과 청년 ․ 한부모 ․ 여성 맟춤형 취업지원사업 활성화를 제안했다.

 

성은미 연구위원은 경기도 차원의 개선과제로 경기도 탈수급자 지원조례 제정, 경기도형 긴급복지제도를 통한 생계비 지원, 청년 ․ 한부모 가정 대상의 자립저축통장 개설, 청년사업단 확대, 자활사례관리 강화를 제시했다.

 

정희시 위원장은 “탈수급은 개인만의 문제나 책임이 아니라 함께 살아가고 지속가능한 공동체를 만들어 가기 위한 사회전체의 책임이자 의무이다”며“이번 정책 연구용역 결과가 경기도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영향을 미치는 기초생활보장수급자 탈수급 지원 방안이 만들어 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