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김영록 “전남 여성농업인 권리향상에 힘쓰겠다”

가 -가 +

윤진성 기자
기사입력 2020/08/04 [10:12]

여성농업인의 비중이 높아가고 있는 가운데 권리향상에 대한 필요성도 강조된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3일 여성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과 역량 강화를 위해 다양한 활동에 나선 무안 여성농업인센터를 방문, 여성농업인의 권리향상을 당부하고 센터 관계자를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김 지사가 농업·농촌에서 여성농업인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보고 현장에서 여성농업인의 애로사항을 듣고 고충을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앞서 지난달 17일 여성농업인이 운영한 강진, 보성의 영농현장도 방문한 바 있다.

 

무안 여성농업인센터는 지난 2005년부터 무안 지역 여성농업인의 인문학 강좌를 비롯 고충상담, 제철 꾸러미사업, 요가한글교실 등 주민 참여형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농어촌희망재단의 지원을 받아 매주 1회 지역 어르신 30여명에게 무료 반찬을 배달하고 있다.

 

현재 전남도내에는 여성농업인센터 4개(나주, 고흥, 무안, 장성)가 운영 중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