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을지로 노가리골목 노포 ‘을지OB베어’ 사라질 위기 처해!

가 -가 +

추광규 기자
기사입력 2020/08/12 [19:09]

[취재 인터넷언론인연대 취재본부         편집 추광규 기자]

 

을지로 노가리 골목의 노포 ‘을지OB베어’가 사라질 위기에 처했다. 명도소송이 지난 2018년부터 진행 중인 가운데 1, 2심에서 패소하면서 쫒겨날 위기에 놓였기 때문이다.

 

을지OB베어는 현재의 자리에서 40년 동안 장사를 하면서 을지로 노가리 골목의 명성을 일궈 왔지만 상가건물임대차보호법의 보호를 받을 수 없어 사실상 법적으로 불리한 상황에 놓여있다는 것.
 
문제는 이 노포가 이러한 상황에 처하게 된 데에는 단순한 임대인-임차인 간의 분쟁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는 점 때문이다.

 

즉 을지OB베어를 포함해 다수의 호프집을 중심으로 이루어진 노가리골목은, 세운재정비촉진지구사업의 여파로 인한 월세 인상 등의 위기를 한 차례 겪었다.

 

여기서 그치지 않고 수표도시환경정비사업으로 인해 노가리골목 상점 대부분이 실제로 사라지게 되는 상황에 이르렀다.

 

이 과정에서 토지 및 건물 소유주는 막대한 이익을 얻게 되고, 실제 사업이 추진되어 점포들이 사라지게 되면, 노가리골목은 사실상 특정 점포만의 거리가 되는 상황이 발생하게 된다.

 

이에 대한 문제제기는 2019년부터 줄곧 진행되었다. 지난 국정감사에서도 거론되어 서울시와 중구가 나서는 듯 했지만, 현재까지 아무런 대응도 하지 않고 방관만 하고 있는 상태다.

 

그러는 사이 노가리골목을 독점하려는 특정 점포의 점포주는 노가리골목에 자신의 점포 분점을 사들이고 있다. 2020년 3월에는 을지OB베어가 세들어 있는 건물의 상당지분을 인수하는 가등기도 설정하였다.

 

이에 더 이상 재개발로 인해 누군가에게만 이득이 쏠리고, 지역을 꾸리고 상권을 만든 이들이 내몰리는 현상이 재현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에, 그리고 을지OB베어를 사랑하는 시민들이 모여 공동대책위를 구성했다.

 

 12일 열린 기자회견    사진 = 인터넷언론인연대

 

“을지로 노가리 골목 을지OB베어를 지켜주세요”

 

을지OB베어와 노가리골목의 상생과 보존을 위한 투쟁의 시작을 알리는 기자회견이 진행됐다.

 

공동대책위가 12일(수) 오후 1시 30분 을지OB베어 앞(서울 중구 충무로9길 12)에서 출범 기자회견을 갖고 본격적인 대응에 나선 것. 

 

기자회견에는 을지OB베어와 노가리골목을 지키기 위한 공동대책위 대표단위 중 산업용재협회에서 참여하였다.

 

첫 발언으로 을지OB베어 최수영 대표가 현재 을지OB베어 상황을 간략하게 브리핑하였다.

 

다음으로 김종일 을지OB베어 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이 공대위 결성과정과 향후 공대위 활동 계획에 대해 브리핑하였다.

 

그 다음으로 김영리 맘편히장사하고픈상인모임 비대위원장, 장우식 진보당 종로중구위원회 위원장의 연대발언이 이어졌다.

 

김영리 맘편히장사하고픈상인모임 비대위원장은 “전국에서 현재도 벌어지고 있는 다양한 임대차 분쟁 가운데, 을지OB베어는 재개발로 인해 밀려나는 특수한 상황”이라면서 이 가게의 보존가치에 대해 역설하였다.

 

장우식 진보당 종로중구위원회 위원장은 “자본의 논리에 희생되는 가게들이 더 이상 생기면 안된다”면서 “서울시는 행정력을 동원하여 이에 대한 대비책을 촉구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선언문을 낭독한 안진걸 민생경제연구소장은 “서민의 애환을 함께 풀어나간 을지OB베어와 노가리골목은 시민들이 지켜낼 것”이라며 을지OB베어 상생촉구활동에 함께해 줄 것을 호소했다.

 

공동대책위는 8월 12일 현재 15개 단체가 참여하고 있다. 향후 임대인과 B대표의 상생을 촉구하는 요청서 발송, 을지OB베어 40주년 행사, 피켓 시위 등의 캠페인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을지OB베어는 1980년 12월 6일, 을지로3가 95-5번지에 가게를 개업한 이후 40년간 노가리골목을 지켜온 시조 가게다.

 

처음으로 생맥주집에 노가리라는 안주를 도입하여 노가리 안주 보급화에 기여했다. 현재 중구 노가리골목 상권을 만드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감당했다.

 

또 이 공로를 인정받아 서울시 미래유산 지정 중소기업벤쳐부 백년가게에 선정(호프집 최초)되기도 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