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김영록 전남지사 “전남의 코로나 영웅…좀 더 힘 내달라”

가 -가 +

윤진성 기자
기사입력 2020/09/17 [10:01]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16일 코로나19 대응 최일선 현장에서 역학조사 지원 등 도민 건강 보호를 위해 묵묵히 일해 온 감염병관리지원단과 소통간담회를 갖고 이들을 격려했다.

 

특히 이날 간담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단원들의 피로가 누적된데다 현장 업무가 바빠 점심시간을 이용해 도청 정약용실에서 도시락을 함께 하며 애로사항을 듣고 격려하는 자리로 진행됐다.

 

전라남도 감염병관리지원단은 지역 특성에 맞는 감염병 관리정책을 개발하고, 감염병 발생 시 분석과 정보 환류 등 체계적 대응을 위해 운영되고 있다.

 

특히 이번 코로나19 상황에서는 현장심층 역학조사와 기술을 128회 지원했으며, 선별진료소 및 감염병 전담병원 등 25개소에서 430명의 관계자를 대상으로 대응교육을 실시했다. 임시 검사시설과 생활치료센터 6개소에 대해서도 현장 컨설팅을 가졌다.

 

김 지사는 이날 간담회에서 “7개월이 넘는 시간 동안 쉬지도 못하고 방역활동에 매진해준 ‘전남의 코로나 영웅’들께 감사를 드린다”며 “지난 8월 순천을 비롯한 도내 집단감염 확산 위기 때 발 빠르게 대처해줘 다른 지역보다 빠르게 안정을 되찾았지만 아직 안심할 단계는 아니므로 좀 더 힘을 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