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인천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전통문화예술 교육·체험

가 -가 +

임병진 기자
기사입력 2020/10/29 [15:15]

 

  © 임병진 기자

 

 

인천광역시가 인천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을 통해 11월 17일부터 4주간 2020년 하반기 시민과 함께하는 '전통문화예술 교육・체험' 강좌를 운영한다.

 

인천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전통문화예술 교육·체험' 강좌에는 인천시 무형문화재 보유자로부터 전통문화예술의 멋과 정취를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총 11개의 강좌가 개설되며 사회적 거리두기를 고려하여 각 강좌 당 5명의 수강생을 모집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이번 하반기 프로그램은 화각공예, 완초공예, 단청체험, 전통자수, 목공예, 단소 연주 및 제작, 대금연주 및 제작, 지화(종이꽃) 만들기, 장구 배우기, 민요 배우기 총 11개 강좌로 구성되었으며 각 종목별 무형문화재 보유자 또는 전수조교로부터 전통문화의 정수를 배워볼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전통 문화 및 예술에 관심이 있는 시민이라면 누구든지 참여할 수 있다.

 

백민숙 시 문화유산과장은 “이번 프로그램의 경우 올해 코로나19 상황 이후 처음으로 개설되어 진행되는 강좌로 코로나19 상황이 장기화됨에 따라 지쳐있는 시민들에게 전통문화의 멋과 흥을 전달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