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인천시립요양원 건립 본격 추진...2022년 6월 완공

가 -가 +

임병진 기자
기사입력 2020/11/24 [09:38]

 

 

 ▲ 제안설계공모 당선작

 

 

인천광역시는 인천시립요양원 건립 설계업체를 선정해 실시설계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인천시립요양원은 남동구 도림동 386-8번지(4,284㎡)에 115인이 입소할 수 있는 시설로, 총사업비는 10,279백만원(국비 4,397백만원, 시비 5,900백만원)이며, 지상 3층, 연면적 2,714㎡의 건축규모로 건립된다.

 

그동안 2018년 5월부터 기본계획 수립과 공유재산심의, 투자심사, 국토부 사전심사, 도시관리계획 결정을 완료하고, 건축서비스산업진흥법 개정(‘19. 12. 시행)에 따라 공공건축 사업계획 사전검토, 공공건축 심의 등 추가 이행 절차까지 완료했다.

 

 ▲ 인천시립요양원_위치도

 

오는 12월 2일에는 인천시, 종합건설본부, 설계업체가 한자리에 모여 착수보고회를 개최하고, 설계공모 당선작 발표, 사업 추진 일정 논의 등 전반적인 협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연내 주민설명회를 개최하여 주민의견을 수렴하고, 관련분야 전문가 자문을 거쳐, 입소자와 종사자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아울러, 군·구립 노인요양시설 확충 사업도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옹진군에서 추진하는 종합요양시설은 북도면, 연평면, 자월면에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소규모 형태로 건립을 추진 중이며, 설계업체 선정을 완료하고, 이달 내 착수 예정이다.

 

옹진군 대청면, 덕적면 또한 2021년도 신규 사업으로 신청하여 현재 보건복지부에서 사업을 검토 중이며, 최종 확정시, 도서지역 내 공립 장기요양서비스를 구축해나갈 수 있을 전망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