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고양시, 6년 연속 ‘시군종합평가 우수기관’ 교부금 2억원 확보

가 -가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기사입력 2020/11/24 [11:25]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고양시가 2020년 경기도 시군종합평가에서 6년 연속으로 우수 지자체에 선정됐다.

 

고양시는 수원‧성남‧부천 등 인구 50만 이상의 10개 도시 중 2위에 올랐으며, 경기도 전체에서는 3위를 차지했다. 이는 작년 4위보다 상승한 순위로 매년 한 단계씩 상승을 거듭하고 있다.

 

또한 이번 평가에서 우수 지자체로 선정되면서 고양시는 2억 원의 교부금까지 거머쥐게 됐다. 지난 6년 간 고양시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받은 교부금은 총 13억 원이 넘는다.

 

경기도 시군종합평가는 도시의 역량을 한 눈에 보여주는 종합지표로, 국정‧도정 시책과 관련된 100개의 지표를 통해 경기도 31개 시‧군의 행정력을 평가한다.

 

고양시는 환경과 안전을 시정 핵심정책으로 강조해 왔으며, 그 결과 이번 평가에서도 △보건·의료 △맞춤형 사회보장 △생활안전 강화 △친환경 에너지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대기환경 조성 등의 지표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경기 북부가 수도권 정비법, 접경지역 등 3중 규제를 겪는 까닭에 남부 도시보다 세수와 예산, 인력 등이 상당히 부족하다는 것을 감안할 때, 고양시가 6년 연속 상위권에 오른 것은 이례적인 성과로 평가된다. 실제로 상위권에 오른 10개 시‧군 중 북부 도시는 3곳에 불과하다.

 

특히 지난 1월 고양시에서 경기도 첫 확진자가 발생하며 모든 행정력이 코로나19에 집중된 위중한 상황에서도 고양시는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안심콜 출입자 관리시스템 등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발굴해 전국 지자체에 전파하고, 시정의 핵심 정책들도 흔들림 없이 추진해 온 결과 좋은 성과를 거두게 됐다.

 

고양시는 이재철 제1부시장을 필두로 연 초부터 보고회를 통해 추진상황을 꼼꼼히 점검하고 뒤쳐지는 분야에 대해서는 문제점을 면밀히 분석해 개선 대책을 마련하는 등 준비를 해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