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인천시,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집중 단속

4월 한 달간 불법 주․정차 근절 홍보 및 시, 구 합동단속

가 -가 +

임병진 기자
기사입력 2021/04/08 [08:55]

  ▲ 어린이보호구역 교통 환경_포스터     © 임병진 기자

 

인천광역시는 불법 주․정차로 인한 민원불편을 최소화하고 원활하고 쾌적한 교통 환경 조성을 위해 4월 한 달간 불법 주․정차 근절 홍보 및 시, 구 합동단속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합동단속은 시 버스전용차로 단속반과 구 주차단속반 합동으로  1일 3회 불법 주․정차 상습지역 및 주차장 주변 단속 및 계도를 하며,  특히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단속에 집중한다. 

 

이는 최근 보도된 이면도로 캠핑카․카라반 불법주차, 초등학교 주변  어린이 교통사고와 관련해 불법 주․정차 차량이 운전자의 시야를 가림으로 보행자 사고의 요인이 됨에 따라 어린이보호구역 내 안전한 교통 환경 조성과 고질적 안전무시 관행을 근절하기 위해서다.

 

또한, 도로교통법 시행령 개정으로 5월 11일부터 어린이보호구역 내 불법 주․정차 과태료가 상향됨에 따라 이에 대한 홍보도 함께  한다. 

 

4월 1일부터 16일까지 불법 주․정차 근절 계도 및 홍보를 거쳐, 4월 19일부터 4월 30일까지 약 10일간 시, 구 단속인력 232명, 단속 장비 625점 등을 총 동원해 인천시 전역으로 불법 주․정차 집중단속 한다.

 

박세환 시 교통관리과장은 “시민체감 불편민원 1위 불법 주․정차 해소를 위한 탄력적 주·정차 단속·계도로 원활한 도로교통 및 보행자 교통안전을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며“주차장 활용을 극대화하기 위해 주차장 주변에 대한 집중합동 단속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