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세계e스포츠서포터즈’ 발기인 대회 및 총회 성료

가 -가 +

우덕수 대기자
기사입력 2021/04/08 [12:19]

 


e스포츠가 전세계적으로 관심을 받고 많은 기업들이 참여하고 정부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는 가운데 ‘세계e스포츠서포터즈’ 발기인 대회 및 총회가 열렸다. 지난 4월 6일 오후 1시 세계e스포츠서포터즈 발기인 대회 및 총회는 정회원 120명 중에 참석인원 78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박용수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세계e스포츠서포터즈는 e스포츠산업 발전을 위해 항상 연구하고 활성화에 대한 방안을 지속적으로 연구해 왔다”면서 “오늘 시대는 e스포츠와 관련 게임산업은 이용자가 급격히 증가하면서 성장속도가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빨라지고 있는 상태다. e스포츠산업은 미래성장 산업으로 천문학적인 부가가치를 창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은 e스포츠 게임산업에 중요한 핵심국가로 발돋음 하고 있으므로 세계의 교류를 더욱 더 강화하고 발전을 도모하는 것은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세계e스포츠대회는 게임을 활용한 거대한 공용과 같은 산업으로 갈수 있는 기회의 발판이 되었다”고 평가했다.

 

계속해서 “또한, e스포츠가 전세계적으로 관심을 받고 많은 기업들이 참여하고 정부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은 상황에 맞추어 e스포츠 세계시장도 큰 산업의 기반이 되고 있다”면서 “이러한 미래가치 산업에 e스포츠를 접목하여 게임과 e스포츠 경기를 발전시켜 나간다면 엄청난 산업 즉 100년이 지나도 없어지지 않는 산업”이라고 강조했다.

 

박 의장은 또 “모든산업에 현실화, 산업화, 표준화로 가는 것은 다소 시간이 걸리지만 엄청난 세계산업에 이바지 할 것”이라면서 “더구나 게임을 이용한 e스포츠산업은 더큰 규격하된 산업으로 프로게이머의 저변이 확대되는 등 세계적으로 급성장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세계e스포츠서포터즈는 이러한 성장을 촉진시키기 위해 e스포츠를 핵심사업으로 정하고 수도권 및 지역균형발전을 모색하고, 일반적인 'e스포츠 산업성장을 위해 국내-외 다양한 교육기관 설립을 우선시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정부와 민간단체가 함께 힘을 보태면 e스포츠는 커뮤니케이션 효과 브랜드 가치 제고 측면에서 유스고객마케팅에 특화되어 있으며 그 성장은 잠재력이 높다”면서 “e스포츠마케팅은 유스고객인지도를 높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사회적 책임경영 일환으로도 활용할 수 있기에 오늘 세계e스포츠서포터즈 발기인 대회 및 총회는 그 의미가 크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이날 총회에서 ▲총재 박희영 ▲총괄 단장 김재덕 ▲이사장 김용관 ▲감사 박석규 ▲감사 정오석 ▲이사 박용수▲이사 정창덕 ▲이사 김용관 ▲이사 박희영 ▲이사 김성민 ▲이사 우덕수 ▲이사 김태정 ▲이사 성한신 ▲이사 조수철 ▲이사 권태균 ▲이사 박보석 ▲이사 윤형섭 ▲이사 최호철 ▲이사 김재덕 ▲이사 배만식 ▲이사 박영택이 임원으로 선출되었다.

 

또 국민의힘 홍문표 국회의원은 총회에 참석하여 고문직을 수락했다.

 

홍 의원은 인사말에서 “e스포츠산업의 발전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안전한 기틀이 마련될 수 있도록 세계e스포츠서포터즈 회원들과 함께 건전한 응원 문화를 조성하는데 서포터즈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희영 총재는 ▲e스포츠의 건전한 저변확대와 국내 홍보활동을 통한 기부봉사활동 ▲e스포츠의 상생 관계정립과 문화정착을 위한 정책의 제안 및 실현을 위한 각종 행사, 연구, 교육, 자격증, 토론회 등의 사업 ▲e스포츠 및 문화관광산업과 관련된 각종 포럼개최와 이와 관련된 사업 ▲국내 외 e스포츠 및 문화관광, 4차산업 등과 연계된 연구 및 교육 ▲e스포츠 교육 아카데미 전문인력 자격증발급 및 일자리창출 ▲e스포츠 게임과 관련된 심리상담, 치유프로그램 연구 개발 ▲e스포츠 관련사업 및 기타 부대사업을 진행하여 청년일자리 창출에 기여 하겠다고 밝혔다.

 

김용관 이사장은 세계e스포츠서포터즈 발전과 건전한 응원문화를 조성하고 ▲공공기관, 학교 및 그 밖의 교육기관, 산·학·연 등에서의 스포츠 산업 교육 및 자격증 교육사업 ▲생활스포츠 관리 책임기관 등에 대한 인성 및 직무교육 ▲관련단체 및 기업의 교육 및 전문 지도자(강사) 관리지원 ▲e스포츠 게임(장), 전시, 홍보, 연수, 숙박시설 등에 대책지원 및 관리교육 ▲e스포츠 교육 아카데미 교육 전문 인력 양성에 필요한 교육과정(커리큘럼) 및 프로그램 개발, 보급, 문화 확산 및 모니터링 등 기타 법인의 목적달성에 필요한 사업을 일구는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신문고. All rights reserved.